보도자료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창립 2주년 기념 제 4회 GSOK 포럼 개최

작성일
2020.12.17 15:23
조회
48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2주년 기념 제4GSOK 포럼 개최

- 기구 2주년, 게임산업을 비롯한 IT산업 자율규제 확산 필요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의장 황성기 한양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 이하 ‘기구’)와 서울대학교 공익산업법센터(센터장 이원우 서울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교수)가 제4회 GSOK 포럼을 12월 23일(수) 15시 ZOOM 프로그램을 활용하여 온라인으로 개최한다.

제4회 GSOK 포럼은 게임산업을 비롯한 IT산업 자율규제에 대한 중요성을 논의하고 정부규제의 역차별문제, 스타트업 문제 등 게임산업을 비롯한 IT산업 전반에 걸쳐 자율규제 확산을 위한 토론의 장을 마련할 예정이다.

발제는 황성기 의장의 사회로 진행되며 윤혜선 한양대 교수가 ‘이론적 관점에서 본 자율규제’에 대해, 황용석 건국대 교수가 ‘인터넷 자율규제의 동향과 규범설정의 방향’에 대해, 김상태 순천향대 교수가 ‘게임산업에서의 자율규제’에 대하여 발표한다.

이어 진행되는 종합토론은 이원우 센터장이 사회를 맡고 김태오 창원대 교수, 배관표 충남대 교수, 최성진 코리아스타트업포럼 대표, 최승우 한국게임산업협회 정책국장이 토론자로 참석하여 게임산업과 IT산업에서의 자율규제에 대하여 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다.

황성기 의장은 “제4회 GSOK 포럼은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하여 어려운 상황 속에서 학계·산업계 관계자와 상호 교류의 장을 마련하였으며, 게임분야를 비롯한 IT산업 전반에서의 자율규제의 중요성을 논의하는 자리인 만큼 많은 분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기구는 2018년 11월, 게임산업 진흥과 국민의 올바른 게임문화 확립을 위해 게임과 관련해 발생하는 제반사항 등을 자율적으로 해결해 게임 이용자들에게 보다 바람직한 게임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설립되었다.

기구는 산하에 3개의 위원회를 구성하여 운영해오고 있다. 자율규제평가위원회의 모니터링 결과 ‘20.05월 이후 80% 이상의 자율규제 준수율을 보이고, 청소년보호정책위원회에서는 ‘게임이용에 있어 청소년의 권익증진 및 청소년 보호정책 제언’ 및 ‘게임 이용에 있어서의 청소년 환불 정책에 관한 원칙’을 연내 발표할 예정이며, 게임광고자율규제위원회는 게임광고자율심의기준을 마련하고 시범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