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도자료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청소년보호정책위원회’ 발족

작성일
2019.06.25 17:58
조회
60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청소년보호정책위원회발족


- 청소년 게임이용자의 원활한 게임 이용을 위해 앞장서기로 -




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의장 황성기, 이하 ‘자율기구’)는 6월 25일 자율기구 회의실에서 ‘청소년보호정책위원회’발족식을 열고 위원회 활동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청소년보호정책위원회는 게임, 법률, 청소년 보호 등 관련 전문가 7명의 위원으로 구성되며, 위촉 기간은 2년이다. 청소년보호정책위원회 초대위원장은 이병준 교수(한국외국어대학교 법학전문대학원, 한국소비자법학회 회장)가 선임되었다.

 

앞으로 청소년보호정책위원회는 청소년의 게임 내 청약·철회 분쟁 사례 조정 등 게임 이용 관련 분쟁 해결 방안을 도출하고, 청소년의 게임 이용 관련 정책 연구, 게임 이용 문화 정착을 위한 정책 개발 및 운영 등 청소년 게임이용자의 원활한 게임 이용을 위한 지원자 역할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이날 자율기구 황성기 의장은 “청소년 게임이용자들을 단순히 보호의 대상으로 보는 것이 아닌 게임을 문화로 원활하게 즐길 수 있도록 지원하고자 청소년보호정책위원회가 발족하였다”며 “자율기구에서는 위원회가 이러한 목적에 따라 운영될 수 있도록 최선의 지원을 다 하겠다고”고 약속했다.

 

이병준 위원장은 “청소년보호정책위원회 초대위원장의 역할을 맡게 되어 매우 기쁘게 생각하고, 앞으로 위원회에서 위원분들과 청소년 게임이용자를 위한 게임 이용 관련 제반 사항을 다뤄 건전한 게임생태계를 조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임을 밝혔다.

 

한편 자율기구는 지난해 11월 출범과 함께 확률형 아이템 자율규제 개선 및 이행현황 감독, 이용자 보호를 위해 자율규제평가위원회를 구성하여 산하에 두고 있으며, 이번 청소년보호정책위원회의 발족으로 청소년 게임 이용 문제를 해결하는 중심기관으로 새롭게 발돋움하는 기반을 마련하였다고 그 의의를 평가했다.

[보도자료]한국게임정책자율기구, 청소년보호정책위원회 발족_GSOK_20190625